도지사 좀 만납시다

경기도지사가 매주 금요일 도민여러분의 다양한 민원을 직접듣고 해결해드립니다

남경필 지사의 도민 고충 상담 4년, 11일 마무리

분류 도지사 좀 만납시다 등록일 2018년 4월 11일
지난 4월 6일 열린 ‘도지사 좀 만납시다’ 모습.

지난 4월 6일 열린 ‘도지사 좀 만납시다’ 모습. © 경기G뉴스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매주 금요일 직접 민원상담사로 나서 도민의 고충을 상담해 주는 ‘도지사 좀 만납시다’가 민선 6기 마무리 상담을 갖는다.

남경필 지사는 오는 11일 오전 9시 30분 경기도시공사 동탄신도시사업단 상황실에서 121회 ‘도지사 좀 만납시다’를 열고, 동탄2신도시 도시철도(트램) 설치 관련 주민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도지사 좀 만납시다’는 남 지사가 ‘소통’과 ‘현장행정’을 실천하기 위해 취임 직후 시작한 소통행정으로, 2014년 7월 11일부터 2018년 4월 6일까지 매주 금요일 수원 경기도청 언제나 민원실(84회)과 의정부 북부청사 민원실(36회)을 오가며 총 120회가 진행됐다.

남 지사는 120회 동안 총 557건의 민원을 주제로 1475명의 도민과 만났으며, 상담 분야별로는 도시주택 분야(187건, 34%), 도로교통(98건,18%), 보건복지 분야 (71건,13%)가 가장 많았다.

남경필 지사는 마무리 상담을 앞두고 “도민과 대화하면서 고맙다는 인사를 많이 받았지만 정작 고맙고 많이 배운 것은 나 자신이었다”며 “만나면 통(通)한다, 현장에 답이 있다는 말을 실감했다. 소통과 현장의 중요성을 많이 배울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도지사 좀 만납시다’는 남경필 지사가 ‘소통’과 ‘현장행정’을 실천하기 위해 취임 직후 시작한 소통행정으로, 2014년 7월 11일부터 2018년 4월 6일까지 총 120회가 진행됐다.

‘도지사 좀 만납시다’는 남경필 지사가 ‘소통’과 ‘현장행정’을 실천하기 위해 취임 직후 시작한 소통행정으로, 2014년 7월 11일부터 2018년 4월 6일까지 총 120회가 진행됐다. © 경기G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