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경기도내 다양한 도정뉴스 및 보도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25개 일자리 창출 사업에 2천억 원을 투입합니다.

분류 언론보도 등록일 2015년 10월 15일

일자리 창출 대토론회를 개최하여 나무진료센터 설치 등 우수사업을 선정하였습니다.

남경필,-경기도지사,-경기도,-일자리,-나무진료센터,-아이디어,-일자리-창출,-차세대융합기술원_4

오늘은 차세대융합기술원에서 2016년 일자리 창출정책 선정을 위한 ‘넥스트 경기 일자리 창출 대토론회’를 열고 25개 아이디어를 우수 사업으로 선정했습니다.

이번 대토론회는 도민의 아이디어를 정책화하고, 경기도 일자리에 집중 투자하기 위해 올해 처음 마련됐습니다.

토론회에는 사전 공모를 거쳐 도민, 도 및 시·군, 도내 공공기관 등에서 접수된 400건의 정책 제안 가운데 전문가 예비심사를 거쳐 뽑힌 70건의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본심사가 진행됐습니다.

박근철·이동화·염동식 경기도의원, 대학교수, 기업인, 연구원 등 전문가 25명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오전 9시 30분부터 3시간에 걸쳐 5개 분과별로 아이디어를 심사했는데요, 심사기준은 참신성, 일자리 창출 가능성, 지속 가능성 등을 고려해 최종 25개 사업을 선정했습니다.

남경필,-경기도지사,-경기도,-일자리,-나무진료센터,-아이디어,-일자리-창출,-차세대융합기술원_5

특히 25개 선정 사업 가운데 ▲경기도 나무진료센터 설치 및 나무의사 양성(1분과/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경기도 대학생 융합기술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2분과/차세대융합기술원) ▲경기숲 자원화 및 나눔목공소 설치 운영(3분과/산림과) ▲가상증강현실 전문가 육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4분과/경기중기센터) ▲경기도 일자리창출 특별협약보증(5분과/경기신용보증재단) 등 5개 사업은 분과별 우수사례로 선정돼 25개 사업을 대표해 오후에 이어진 종합토론에서 재차 발표됐습니다.

심사위원들은 제안자가 발표한 아이디어에 대해 계층별 일자리 분배의 필요성, 예산 지출 내역에 대한 구체화 등 전문가적 견해를 밝히기도 하고,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아이디어와 조언도 아끼지 않았습니다. 특히 일자리의 직접적인 수혜대상인 도민과 기업 입장에서 어떤 혜택이 돌아가는지를 유심히 심사해주셨습니다.

이번에 최종 선정된 25개 사업에 대해 숙성과정을 거쳐 정책으로 개발하고 내년에 총 2천억 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입니다.

작년에 경기도가 전체 일자리의 절반을 만들었습니다. 올해 하반기에 와서는 전체적으로 일자리 동력이 떨어지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도지사를 하다 보니 제가 자율적으로 쓸 수 있는 예산 3천억 원 정도가 가능한데 그중에 2천억 원을 일자리에 쏟아놓자고 생각했습니다. 한 번에 다 쓸 필요는 없지만 정말 일자리가 나올 수 있는 프로젝트를 발굴하겠습니다. 예산을 잘 투입해서 경기도 공직자가 혼연일체가 돼 국민을 행복하게 하는 일자리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번에 처음 시도된 일자리 창출 대토론회를 내년부터 연중 상시 프로젝트로 진행할 예정이고 도민 참여를 활성화하는 다양한 방안을 접목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