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념과 정파를 뛰어넘은 소통과 협력만이
1260만 경기도민을 더욱 안전하고 따뜻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